?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2018 03 30() 고난주간 특별새벽기도회(5) 나를 위해 죽으신 예수

[] 5:5 소망이 우리를 부끄럽게 하지 아니함은 우리에게 주신 성령으로 말미암아 하나님의 사랑이 우리 마음에 부은 바 됨이니 

[] 5:6 우리가 아직 연약할 때에 기약대로 그리스도께서 경건하지 않은 자를 위하여 죽으셨도다 

[] 5:7 의인을 위하여 죽는 자가 쉽지 않고 선인을 위하여 용감히 죽는 자가 혹 있거니와 

[] 5:8 우리가 아직 죄인 되었을 때에 그리스도께서 우리를 위하여 죽으심으로 하나님께서 우리에 대한 자기의 사랑을 확증하셨느니라 

----------------------------------------------------------------------------------

~ 오늘 본문 5절 말씀을 보시면요~ 사도바울이 이런 표현을 하고 있습니다.

소망이 우리를 부끄럽게 하지 아니함은

 

이 말씀은요? 우리나라 성경으로 보면~ 참 이해하기 어려운 문장입니다.

  • 이게 무슨 말일까??

  • 제가요~ 원어 성경으로 한번 찾아서 읽어보니까요?

  • 여기 나오는 부끄럽다à  실망시키다의미와 가깝더라구요~

  • 그래서요~ 쉬운성경버젼과 NIV영어 성경이~ 상당히 원어와 가까운 번역을 했더군요~

    이 소망은 절대로 우리의 기대를 저버리지 않습니다.”

    “hope does not disappoint us,”

 

  • , “소망이 우리를 부끄럽게 하지 아니한다라는 말씀은요~

  • 그리스도께서 우리들에게 주신 구원의 소망이 우리를 절대로 실망시키지 않는다라는 의미입니다.

  • 다시말해~ 예수그리스도를 통한 구원의 은혜는요? 절대로 파기되지 않습니다.

  • 한번 받은 은혜의 구원은 소멸되지 않습니다. 끝까지 갑니다.

 

여러분~ 보세요~ 우리가 언제 가장 실망하고, “disappoint” 되나요?

누구가가~ 나와의 약속을 지키지 않았을 때죠?

 

여러분~ 마찬가지 입니다.

  • 하나님께서 예수그리스도를 통해 우리들에게 주신 구원의 은혜는요? 절대로 우릴 실망시키지 않으신다는 사실을 믿으시기 바랍니다.

 

왜 그럴까요? 이유가 있습니다.

  • 여기 5절 말씀을 보세요~ 사도바울이 어떤 분을 언급하고 계신가요? 성령님~ 할렐루야~

  • 그 성령님께서 나와 영원히 함께 하시기 때문에요~ 우리의 구원은 영원한 줄로 믿습니다.

  • 함께 찾아 볼까요?

[]14:16 내가 아버지께 구하겠으니 그가 또 다른 보혜사를 너희에게 주사 영원토록 너희와 함께 있게 하리니 

[]14:17 그는 진리의 영이라 세상은 능히 그를 받지 못하나니 이는 그를 보지도 못하고 알지도 못함이라 그러나 너희는 그를 아나니 그는 너희와 함께 거하심이요 또 너희 속에 계시겠음이라 

he will give you another Counselor to be with you forever

 

=======================================================

함께, 5절 말씀 묵상하며 읽어 보도록 하겠습니다.

[] 5:5 소망이 우리를 부끄럽게 하지 아니함은 우리에게 주신 성령으로 말미암아 하나님의 사랑이 우리 마음에 부은 바 됨이니 

 

그렇습니다. 하나님의 약속은 변함이 없습니다.

  • 그 변함없는 약속이 무엇입니까?

  • 우리 모두를 반드시 구원해 주시겠다는 약속입니다.

  • 지옥의 영원한 형벌에서 구원받아서, 우리 모두가 천국에 올라갈 수 있다는 약속입니다.

  • 그렇기 때문에, 우리에겐, 5절 말씀처럼 소망이 있는 것입니다.

 

그렇다면, 이러한 소망의 성취는 어떻게 이루어 졌습니까?

  • 바로, 오늘 본문 8절 말씀이 그 해답입니다.

  • 함께 읽어 보겠습니다. 8절 말씀입니다.

    [] 5:8 우리가 아직 죄인 되었을 때에 그리스도께서 우리를 위하여 죽으심으로 하나님께서 우리에 대한 자기의 사랑을 확증하셨느니라 

 

그렇습니다.

예수님께서 대신 나를 위해 죽어주셨기 때문에 우리가 구원받을 수 있게 된 것입니다.

  • 이 세상에 그 누가 나를 위해서 대신 죽어줄 사람이 있겠습니까?

  • 그 아무리 가까운 사람이라도요!

  • 나를 위해서 대신 죽어 줄 수 있는 사람은 거의 없습니다.

 

  • 그것이, 가까운 형제자매, 친척이라 할찌라도 쉽지 않고요!

  • 심지어는 부모와 자식간에도, 대신 죽어준다는 것은 거의 불가능한 것입니다.

 

그래서, 오늘 본문 7절을 보면, 의인을 위해서 죽는자가 쉽지 않고, 선인을 위해서 용감히 죽는자가 흔하지 않다라고 말하지 않습니까?

  • 함께 읽어 보겠습니다. 7절말씀입니다.

  • [] 5:7 의인을 위하여 죽는 자가 쉽지 않고 선인을 위하여 용감히 죽는 자가 혹 있거니와 

 

그렇습니다.

  • 아무리, 의인이고, 선인이라 할찌라도요!

  • 우리가 그 훌륭한 사람을 위해서 대신 죽거나 희생하는 것은 쉽지 않은 일입니다.

 

그런데요! 우리 예수님은 다르십니다.

  • 내가 7절 말씀처럼, 의인도 아니고, 선인도 아닌, 죄인임에도 불구하고,

  • 우리 예수님은 나를 위해 죽으셨다는 사실입니다.     

 

8절 말씀을 보십시오!

  • 우리가 죄인 되었을 때에

  • 우리가 어떤 상태였을때요? 죄인의 상태인데도 불구하고, 나를 위해서 대신 죽어 주셨다는 것입니다.

 

==============================

그렇지 않습니까?

  • 우린요!

  • 내가 조금만 싫은 사람이 있으면, 그 사람하고 말도 하지 않습니다.

  • 교회에서, 가정에서, 직장에서, 나한테 잘 못하거나, 나를 향해 뭔가 감정이 있는 사람은요! 아예 상종조차 하기 싫어 합니다.

     

  • 그런데요!

    • 우리 하나님의 사랑은 우리와 전혀 다릅니다.

    • 우리 하나님은요! 우리가 죄인인데도 불구하고, 우리를 사랑하신다는 사실을 꼭 기억하시기 바랍니다.

 

그렇기 때문에, 하나님의 사랑은 위대한 것입니다.

  • 예수님도요!

  • 마태복음 5:46절에서,너희가 너희를 사랑하는 자를 사랑하면 무슨 상이 있으리요 세리도 이같이 아니하느냐라고 말씀하십니다.

 

그렇습니다. 사랑하는 성도여러분~

이것이 바로, 죄인임에도 불구하고, 나를 사랑하신 하나님의 크신 은혜요 사랑임을 기억하시기 바랍니다.

  • 오늘 본문 8절에 사도바울은 그것을 하나님의 사랑의 확증이라고 표현하지 않았습니까?

  • 함께 8절 말씀 읽어 보도록 하겠습니다.

  • [] 5:8 우리가 아직 죄인 되었을 때에 그리스도께서 우리를 위하여 죽으심으로 하나님께서 우리에 대한 자기의 사랑을 확증하셨느니라 

 

사랑하는 성도여러분!

  • 이러한 하나님의 사랑에 감사하며 사시는 여러분 모두가 되시길 축원합니다.

  • 그리고, 내가 받은 이 크신 사랑을, 내 주변의 사람들에게 배푸는 그런삶 사시길 축원합니다.

 

먼저는, 나와 가장 가까운 사람에게 그 사랑을 베푸십시오!

  • 남편에게, 아내에게, 자녀에게

  • 그리고, 내 이웃에게, 내가 받은 사랑을 함께 나눔으로 말미암아,

  • 오늘하루, 크신 하나님의 뜻을 이루어 드리는 복된 하루되시길 주님의 이름으로 축원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464 2018 04 24 [화요일새벽] 하나님 이름의 능력 최고관리자 2018.04.20 6
1463 2018 04 20 [금요기도회] “Give thanks to God” 하나님께 감사하라! 최고관리자 2018.04.20 5
1462 2018 04 20 [금요일새벽] 그럼에도 불구하고 최고관리자 2018.04.19 10
1461 2018 04 19 [목요일새벽] 실수하지 말아야 할 일들 최고관리자 2018.04.18 12
1460 2018 04 18 [수요예배] “following God’s Words” 말씀 따라 사는 삶“ 최고관리자 2018.04.18 9
1459 2018 04 18 [수요일새벽] 첫사랑 회복 최고관리자 2018.04.17 18
1458 2018 04 17 [화요일새벽] 하나님께서 나를 깨닫게 하시는 방법 최고관리자 2018.04.13 22
1457 2018 04 12 [금요기도회] “sign from the heaven(2)” 하나님의 싸인(2) 최고관리자 2018.04.12 27
1456 2018 04 13(금) 주님과 동행하기 최고관리자 2018.04.12 25
1455 2018 04 11 [수요예배설교] I will do that I heard you say 내가 들은 대로 행하리라! 최고관리자 2018.04.11 31
1454 2018 04 12(목) 자녀양육 최고관리자 2018.04.11 23
1453 2018 04 11(수) 하나님 등에 엎히기 최고관리자 2018.04.10 33
1452 2018 04 10(화) 하나님은 누구신가? 최고관리자 2018.04.06 50
1451 2018 04 06(금) 교만의 뿔 최고관리자 2018.04.06 50
1450 2018 04 05(목) 하나님의 두가지 사역 최고관리자 2018.04.04 55
1449 2018 04 03(화) 주님과 가까이 함이 최고관리자 2018.03.30 102
» 2018 03 30(금) 고난주간 특별새벽기도회(5) 나를 위해 죽으신 예수 최고관리자 2018.03.29 88
1447 2018 03 29(목) 고난주간 특별새벽기도회(4) 기도의 모범이신 예수 최고관리자 2018.03.28 78
1446 2018 03 28(수) 고난주간 특별새벽기도회(3) 서로의 발을 씻기는 삶 최고관리자 2018.03.27 81
1445 2018 03 27(화) 고난주간 특별새벽기도회(2) 죽어야 사는 삶 최고관리자 2018.03.26 88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74 Next ›
/ 74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