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961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2019 09 19 [목요일새벽] 제자훈련

[]6:7 열두 제자를 부르사 둘씩 둘씩 보내시며 더러운 귀신을 제어하는 권능을 주시고 

[]6:8 명하시되 여행을 위하여 지팡이 외에는 양식이나 배낭이나 전대의 돈이나 아무 것도 가지지 말며 

[]6:9 신만 신고 두 벌 옷도 입지 말라 하시고 

[]6:10 또 이르시되 어디서든지 누구의 집에 들어가거든 그 곳을 떠나기까지 거기 유하라 

[]6:11 어느 곳에서든지 너희를 영접하지 아니하고 너희 말을 듣지도 아니하거든 거기서 나갈 때에 발 아래 먼지를 떨어버려 그들에게 증거를 삼으라 하시니 

[]6:12 제자들이 나가서 회개하라 전파하고 

[]6:13 많은 귀신을 쫓아내며 많은 병자에게 기름을 발라 고치더라

=============================================================

예수님께서 부르신 열두명의 제자들이 있었습니다.

시몬베드로와 그의 형제 안드레, 그리고 가나안사람 시몬

알페오의 아들 야고보와 세베대의 아들 야고보, 그리고 그의 형제 요한

빌립, 바돌로메, 다데오, 마태, 도마

그리고, 예수님을 배신한 가룟유다가 있었습니다.

 

예수님은요~ 이렇게 소수의 사람, 12명만 예수님의 제자로 부르십니다.

  • 바로, 제자훈련의 원조라고 할 수 있겠죠?

 

그래서요~ 제자훈련의 선구자이신 사랑의교회 옥한흠목사님도 이런 말씀을 하셨습니다.

  • 제자훈련을 진행할 때~ 12명을 넘지 말아야 한다고 말이죠?

  • 그래서 저도요 제자훈련을 진행할 때~ 한 클라스에 12명의 인원을 넘기지 않는 것을 원칙으로 합니다.

  • 제자훈련을 진행해 보면요~ 오히려 숫자가 작으면 작을 수록~ 더 은혜가 넘치는 경험을 하기도 합니다.

 

이렇게 소수의 인원이 모여 제자훈련을 진행하다 보면? 은혜로운 일들을 많이 경험하게 되는데요~

  • 함께 모여서 말씀훈련을 하고, 기도훈련을 하고,

  • 훈련이 끝나면 함께 식탁의 자리에 모여 음식을 먹으며 교제할 때~

  • 성령께서 함께 하심을 느끼게 되고 신앙이 성장의 유익을 누리게 되죠?

 

오늘 본문에 나오는 이야기도 바로, 이러한 예수님의 제자훈련 이야기입니다.

오늘 본문 말씀을~ 한절 한절 묵상하며 나아갔으면 좋겠는데요~

  • 먼저, 7절말씀 함께 읽어 볼까요?

    []6:7 열두 제자를 부르사 둘씩 둘씩 보내시며 더러운 귀신을 제어하는 권능을 주시고 

 

~ 여기 7절 말씀이 주는 귀한 메시지가 있습니다.

  • 저를 한번 따라해 주시기 바랍니다.

    신앙생활은 혼자하는 것이 아니라, 함께 하는 것이다!”

 

여러분~ 옛속담에요~

  • 백지장도 맞들면 낫다는 말이 있습니다.

  • 마찬가지로, 혼자 들 수 없는 무거운 물건도요~ 함께 들면? 쉽게 들어집니다.

  • 이런 말도 있죠? 슬픔을 나누면 반이되고, 기쁨을 나누면 곱절이 된다!”

 

그렇습니다. 여러분~ 우리의 신앙생활도 마찬가지죠?

  • 신앙생활엔요~ 독불장군은 없습니다.

  • 혼자서 신앙생활하려고 하면요? 건강하게 신앙이 자라질 못합니다.

    • 마치, 황량한 광야에 홀로핀 잡초와 같은 모습이 될 수 있죠?

    • 수풀은 여러 종류의 식물 나무들이 어울어 졌을 때 아름다운 법입니다.

    • 예쁜 꽃도요~ 여러 종류 형형색색의 꽃들이 만발 했을 때~ 아름다운 장관을 이룹니다.

 

마찬가지죠? 우리 신앙생활도 마찬가지 입니다.

  • 예배드릴때도요~ 함께 할 때 은혜가 넘치고요~

  • 기도드릴 때도~ 함께 기도할 때~ 더 큰 응답의 축복을 누릴 수 있습니다.

  • 전도도요~ 같이 할 때 힘이 나죠?

  • 사역과 봉사도 마찬가지죠? 함께 할 때 더 큰 사역을 감당하게 됩니다.

 

사랑하는 성도여러분~ 삼위일체 하나님의 모습처럼요~ 함께 함으로 기쁨 누리시길 축원합니다.

  • 하나님은 계획하시고, 예수님은 실행하셨습니다. 그리고 성령님은 적용하고 계시죠?

  • 삼위일체의 하나님께서 한몸이 되어 우리 모두에게 구원의 은혜를 베푸셨던 것처럼요~

  • 함께 신앙생활하며~ 함께 수고하고 함께 축복을 누리는~ 여러분 모두가 되시길 주님의 이름으로 축원합니다.

 

두번째 귀한 메시지 입니다. 8, 9절말씀 계속 읽어 볼까요?

[]6:8 명하시되 여행을 위하여 지팡이 외에는 양식이나 배낭이나 전대의 돈이나 아무 것도 가지지 말며 

[]6:9 신만 신고 두 벌 옷도 입지 말라 하시고 

 

저를 한번 따라해 주시기 바랍니다.

내 소유와 욕심을 내려 놓는 훈련이~ 우리에게 반드시 필요하다!”

 

여러분 그렇습니다.

  • 우리의 죄된 속성은요? 언제나 움켜쥐려고 합니다.

    • 물질의 욕심~

    • 명예에 대한 욕심~

    • 세상의 향락에 대한 욕심~

    • 여러가지 욕심들이 우릴 유혹하죠? 바로, 마귀가 주는 욕심입니다.

 

그러나 여러분~ 성령의 소욕은 다릅니다.

  • 성령님은요? 언제나 베풀고 나눠주라고 하십니다.

  • 우리가 베풀고 나눠주기 위해선요? 내안에 있는 욕심과 탐욕을 내려 놔야 합니다.

 

여러분~ 전도도 마찬가지죠?

  • 예수님께서요~ 전도하러 갈 때 지팡이 외에 아무것도 가지고 말라 하십니다.

  • 바로, 내려 놓는 훈련이죠?

  • 이렇게 욕심을 내려 놓을 때에~ 우린요~ 하나님의 은혜를 붙잡게 됩니다.

  • 하나님의 은혜를 붙잡을 때~ 비로서 우린 전도의 삶을 살 수 있게 되죠?

 

사랑하는 성도여러분~

  • 오늘도 내 욕심과 자아를 내려 놓고,

  • 그리스도의 복음을 내 주변 사랑하는 사람들께 베풀고 나누는

  • 전도의 삶 살아가시길 주님의 이름으로 축원합니다.

 

마지막 세번째 메시지 입니다. 11절 말씀 함께 읽어 볼까요?

[]6:11 어느 곳에서든지 너희를 영접하지 아니하고 너희 말을 듣지도 아니하거든 거기서 나갈 때에 발 아래 먼지를 떨어버려 그들에게 증거를 삼으라 하시니 

 

저를 한번 따라해 주시기 바랍니다.

전도는 내가 하는 것이 아니라, 성령께서 하신다!”

 

여러분~ 예수님께서요~ 제자들에게 이런 당부를 하십니다.

  • 복음을 전했는데~ 반응이 없어요? 배척하고, 듣지 않아요?

  • 그냥 뒤돌아서서 나오라는 거죠?

  • 발에 먼지를 떨어 버리라는 것입니다.

 

이러한 예수님의 말씀은요? 복음전하고 낙심하지 말라는 것입니다.

  • 그 이후의 일은 하나님께서 책임지신다는 거죠?

  • 우린 그저 복음을 전할 뿐이고, 결과를 하나님께 맡기라는 말씀입니다.

 

그렇습니다. 우리가 전도하는 것에 부담을 갖는 이유가 있죠?

  • 바로, 거절당함의 상처가 무서워서 그래요~

  • 괜찮습니다.

  • 누군가에게 복음을 전했는데~ 거절 당했어요?

  • 거절 당했다고 상처받을 이유가 없습니다.

     

  • 우린요~ 내가 해야 할 전도를 다 한거죠? 거기까지만 해도 하나님께 칭찬받습니다.

  • 그 뒷일은요? 하나님께서 책임을 지신다는 사실을 꼭 기억하시기 바랍니다.

 

마지막 결론입니다.

12, 13절 말씀 함께 읽어 볼까요?

[]6:12 제자들이 나가서 회개하라 전파하고 

[]6:13 많은 귀신을 쫓아내며 많은 병자에게 기름을 발라 고치더라

 

그렇습니다. 사랑하는 성도여러분~

  • 오늘 본문~ 예수님의 제자훈련의 결론입니다.

  • 전도하면? 반드시 열매를 맺게 됩니다.

  • 주를 위해 헌신하면요? 반드시 하나님께서 은혜를 베푸십니다.

     

  • 이렇게 주를 위해 사역하며 봉사하는 제자들에게~ 귀신을 쫓아내며 병자를 치료하는 능력을 주신 하나님께서~

  • 오늘도 주님앞에 나와 기도하며 나아가는 여러분 모두의 삶위에도~ 동일한 축복과 은혜 베풀어 주실 줄 믿습니다.

 

 

 

-------------------------------------2019 09 18() 새벽예배 설교 -------------------------------------

“제자훈련을 통해 함께 성장하는 사랑의 공동체”

하나님사랑~ 이웃사랑~ 귤현사랑의교회 www.wdcsarang.com

담임목사 박진건(인천시 계양구 화단봉길 3 / 010-4211-9192)

*매일 큐티형식의 메모로 작성되는 설교문으로 가끔씩 오타가 있을 수 있습니다. 이해해 주시기 바랍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771 2019 10 02 [수요일새벽] 이 곳은 빈들이요 날도 저물어 가니 최고관리자 2019.10.01 956
1770 2019 09 24 [화요일새벽] 오늘 나에게 필요한 두가지 예수님의 마음 최고관리자 2019.09.20 1076
1769 2019 09 20 [금요일새벽] 회개 최고관리자 2019.09.19 1203
» 2019 09 19 [목요일새벽] 제자훈련 최고관리자 2019.09.18 961
1767 2019 09 18 [수요일새벽] 예수님이 고향에서 환영받지 못하신 이유 최고관리자 2019.09.17 1336
1766 2019 09 17 [화요일새벽] 달리다굼 최고관리자 2019.09.11 1291
1765 2019 09 11 [수요일새벽] 엎드려 간구하니 최고관리자 2019.09.10 1271
1764 2019 09 10 [화요일새벽] 거라사에 귀신들린 사람(2) 최고관리자 2019.09.06 1306
1763 2019 09 06 [금요일새벽] 거라사에 귀신들린 사람(1) 최고관리자 2019.09.05 1217
1762 2019 09 05 [목요일새벽] 미래에 대한 두려움 극복 최고관리자 2019.09.05 1064
1761 2019 09 04 [수요일새벽] 겨자씨 비유 최고관리자 2019.09.04 1028
1760 2019 09 03 [화요일새벽] 하나님의 나라 최고관리자 2019.08.30 1131
1759 2019 08 30 [금요일새벽] 영적 부익부 빈익빈 최고관리자 2019.08.29 1133
1758 2019 08 29 [목요일새벽] 예수님의 비유 풀이 최고관리자 2019.08.28 1145
1757 2019 08 28 [수요일새벽] 예수님의 씨 뿌리자의 비유 최고관리자 2019.08.27 1256
1756 2019 08 27 [화요일새벽] 가족 공동체 최고관리자 2019.08.23 1324
1755 2019 08 23 [금요일새벽] 예수님 최고관리자 2019.08.22 1186
1754 2019 08 22 [목요일새벽] 제자 최고관리자 2019.08.21 1148
1753 2019 08 21 [수요일새벽] 예배 최고관리자 2019.08.20 1151
1752 2019 08 20 [화요일새벽] 손 마른 사람 최고관리자 2019.08.16 1138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93 Next ›
/ 93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